틈틈이

나는 ‘언제 시간날 때 맘잡고 해야지’란 생각을 버려야 할 것 같다. 그런 긴 시간이 잘 나지도 않을 뿐 아니라, 시간이 생기더라도 다른 할 일이 많다. 그냥 틈틈이 조금씩 조각 맞추듯이 하는 게 정답인 듯.

틈틈이

Leave a Reply

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

WordPress.com Log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com account. Log Out / Change )

Twitter picture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 Log Out / Change )

Facebook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 Log Out / Change )

Google+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 account. Log Out / Change )

Connecting to %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