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음소프트 오피니언 마이닝 워크샵 후기

오피니언 마이닝 기술 동향인 줄 알고 기대했는데 프로그램을 보니 마케팅 관련 톡이 대부분이어서 약간 망설였더랬다. 그런데 막상 참석해 보니 너무 재미있었다는. 대부분의 케이스 스터디가 다음소프트 홍보성이었지만, 어쨌든 소셜데이터를 사용해서 특히 연관어를 주로 사용해서 기존 마케팅이 부딪힌 한계를 극복한 스토리는 참 재미있었다. 인상적인 톡 세 개를 정리해보려고 한다.

다음소프트 송길영 부사장의 기술 소개 톡에 “Sentiment Map”이 소개 되었다. 먼저는 센티멘트(단어)들을 2차원 평면에 위치시킨다. 그리고 센티멘트와 연관된 단어들을 그 지도에 맵핑 시키면 재미있는 클러스터링이 나온다. 또 각 연관어에 대해서 어떤 센티멘트와 거리가 가까운지 보면 특정한 패션 브랜드에 대해 소비자들이 느끼는 감성등을 볼 수도 있다. 만약 한 연관어에 대해 근처에 있는 다른 연관어를 봄으로써 비슷한 감성을 가진 객체들을 알아낼 수도 있다. 이를 활용한 예로 “키엘”, “올레길”, “채식”, “아름답다”는 이 센티멘트 맵 상에서 비슷한 위치에 위치한다. 이를 통해 “키엘이 자연 친화적인 이미지를 내세운 화장품을 만들어 제주도에서 팔면 효과가 있다”는 결론을 낼 수 있다.

필립스에서 발표한 내용은, 유아식을 만들기 위해 찌기와 갈기가 동시에 되는 신제품 홍보에 관한 것이었다. 이 제품이 처음 나왔을 때 소비자 반응이 아주 좋았는데 시간이 지나면서 짭퉁도 생겨나고 점점 시장에서 위치가 밀려났더랬다. 그래서 회사에서는 가격 인하라는 최후의 선택을 했는데, 가격 인하가 최후의 선택인 이유는 자사 제품의 가치 하락을 스스로 인정하는 셈이 되기 때문이다. 홍보팀에서는 이 결정에 대해 보류하면서 대책을 찾는 중에 다음소프트에게 도움을 요청했다고 한다. 그래서 다음소프트의 도움으로 소셜웹을 탐색한 결과, 유아식의 핵심은 “엄마의 정성”, “첫 유아식의 기쁨” 등 아주 감성적이라는 결론이 나왔다. 그래서 이것에 초점을 맞추어 광고를 한 결과 다시 일인자 자리를 되찾았다고 한다.

유유제약이라고 주로 약사를 대상으로 하는 제약회사가 있다. 약사들 사이에서는 유명한 제약 회사이고, 주로 약사들이 소비자에게 이 회사의 제품을 추천하는 방식으로 판매를 한다. 유유제약에서는 소비자에게 직접 어필을 하고 싶은데 방법을 몰랐고, 다음소프트에 도움을 청했다. 그 중 하나가 멍을 치료하는 약인데, “아이”에 맞추어서 홍보를 했고 별로 효과가 없었다나? 다음소프트 분석 결과 ‘멍’과 관련된 핵심은 아이가 아니라 “여성”이라는 결과가 나왔고 마케팅 부서에서는 이에 쇼킹을 받았다고 한다.

다음소프트 오피니언 마이닝 워크샵 후기

Leave a Reply

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

WordPress.com Log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com account. Log Out / Change )

Twitter picture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 Log Out / Change )

Facebook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 Log Out / Change )

Google+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 account. Log Out / Change )

Connecting to %s